• 처음으로
  • 로그인
  • 문의하기
  • eBook
  • 신간 이북
  • 콘텐츠보관함
  • FAQ
  • 도움말
  • 전자책 단말기 등록하기
  • 희망 전자책 신청
  • 독자서평
  • FAQ
  • Q&A
  • 도움말
  • 도서관
E-book이용 단말기 도우미
전자책 단말기 등록하기
홈 > book > 검색
[역사] 101가지 흑역사로 읽는 세계사 : 고대~근대 편
빌 포셋, 찰스 E. 개넌, 더글러스 나일스, 폴 A. 톰센, 에릭 플린트, 해리 터틀도브, 짐 워바네스, K. B. 보겐, 마이크 레즈닉, 테리사 D. 패터슨, 윌리엄 터도슬라비치 | 다산초당 | 2021-01-20 | 공급 : (주)북큐브네트웍스 (2021-08-26)



제작형태 : epub
대출현황 : 대출:0, 예약:0, 보유수량:2
지원기기 :
듣기기능(TTS)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이 열리지 않으세요? 리더 수동설치
  • “인간은 기껏해야 털 없는 원숭이에 불과하다!” 굴욕의 역사를 유머스러운 필치로 집대성한 흑역사의 바이블! 젊은 히틀러가 그림을 팔 수 있었다면 오늘날의 세계가 바뀌었을까? 만약 타이타닉 호에 쌍안경 열쇠가 있었더라면? 나폴레옹을 퇴위시켜버린 미셸 네의 착각은? 레닌이 오래 살았더라면 스탈린을 막을 수 있었을까? 200억 명의 신앙을 바꾼 헨리 8세의 이혼 이야기는? 콜럼버스가 1마일을 헷갈린 실수는 어떤 결과를 가져왔을까? 후계자를 남기지 않은 알렉산드로스대왕의 선택은 어떻게 역사를 바꿨을까? 마라톤전투를 촉발한 사소한 오해는 무엇이었을까? 굴욕의 역사를 유머스러운 필치로 집대성한 흑역사의 바이블. 인간의 부끄러운 반쪽으로 보는 역사 이야기!

  • 저 : 빌 포셋 (Bill Fawcett) 대학 교수이자 작가, 롤플레잉 게임 회사의 대표이다. 『It Seemed Like a Good Idea… A Compendium of Great Historical Fiascoes』, 『You Did What?』, 『How to Lose a Battle』, 『Oval Office Oddities』, 『It Looked Good on Paper』, 『How to Lose a War』『100 Mistakes That Changed History』 등 전쟁이나 전투의 역사에서 나쁜 결정을 내린 사례를 찾아 수십 권의 책을 집필했다. 저 : 찰스 E. 개넌 (Charles E. Gannon) 소설가로서 2014년 《Fire with Fire》로 콤프턴 크룩 상을 수상했다. 또한 2014년 《Fire with Fire》, 2015년 《Trial by Fire》, 2016년 《Raising Caine》, 2020년 《Marque of Caine》으로 네뷸러 상 장편소설 부문에 후보로 선정되었는데, 네 권 모두 케인 라이어던Caine Riordan 시리즈다. 세인트 보나벤처 대학교에서 교수를 역임했고 현재 게임 디자이너로도 활동 중이다. 저 : 더글러스 나일스 (Douglas Niles) 현재까지 50권이 넘는 소설을 발표하고 수십 편의 글을 기고한 전문 작가이자 게임 디자이너이다. 최근작으로는 자전적 회고록과 유명한 역사적 사건을 결합한 논픽션 소설인 《We Were Berliners: From Weimar to the Wall》이 있다. 저 : 폴 A. 톰센 (Paul A. Thomsen) [Journal of Military Intelligence], [American History], [Military History] 등등의 학술지에 수많은 글을 기고했고 《History in Dispute》, 《A Date Which Will Live In Infamy》, 《Alternate Gettysburgs》 같은 도서에도 공동 저자로 참여했다. 현재 그는 뉴욕 시의 공원 관리부에서 기록물 연구가로 활동 중이며 뉴욕 주 로커웨이 비치에 거주한다. 저 : 에릭 플린트 (Eric Flint)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3권의 베스트셀러에 공동 저자로 이름을 올렸다. 대체 역사물 시리즈인 《Ring of Fire》이다. 역사학 석사 학위를 소지한 그는 오랫동안 노동조합 운동가로 활동 중이다. 저 : 해리 터틀도브 (Harry Turtledove) 1949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태어났다. 1992년 에스텐 쿡 남부 소설상을 수상한 장편 『남부의 총』의 비평적, 상업적 성공으로 베스트셀러 작가의 대열에 올랐다. 그는 비잔틴사(史)를 전공한 전문성을 살려 ‘대체역사의 거장’이라는 애칭으로 잘 알려져 있으며, 명실공히 미국 SF를 대표하는 작가 중 한 명이다. 저 : 짐 워바네스 (Jim Werbaneth) 온라인 영리 대학교인 미국 군사 대학교의 정치학과 전임 강사이며 라 로체 대학교에서는 정치학과 역사를 가르치는 시간 강사로 재임 중이다. 저 : K. B. 보겐 (Karen B. Bogen) 일곱 살 때부터 글을 쓰기 시작했고 대학에서 컴퓨터 공학으로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저 : 마이크 레즈닉 (Mike Resnick) 휴고 상 다섯 번과 네뷸러 상을 수상한 미국의 SF 작가이며 소설 68권과 단편 소설 250편 이상을 발표한 다작 작가이다. 또한 영화 시나리오 EN 편도 집필했고 편집가로도 활동 중이며 그의 손을 거쳐 41권의 선집이 출판되었다. 그의 작품은 25개 국어로 번역되었다. 저 : 테리사 D. 패터슨 (Teresa D. Patterson) 픽션과 논픽션을 넘나들며 장편과 단편을 집필했고 판타지, 군사, 역사, 미스터리 등 다양한 장르에서 공동 작가로 참여했다. 경영학 학사 학위 소지자인 그녀는 에디트 어게인 퍼블리케이션스를 창업했고 CEO로 재직한다. 저 : 윌리엄 터도슬라비치 (William Terdoslavich) 대학에서 정치학을 공부했고 현재는 프리랜서 작가로 활동 중이며 뉴욕의 잭슨하이츠에 거주한다. 단독 저서로는 미국 독립 전쟁에 관한 퀴즈 북이 있고 《History in Dispute》와 《Alternate Gettysburgs》 그리고 출간 예정인 《Beyond Shock and Awe》에 공동 작가로 참여했다.

  • 흑역사 여행을 시작하며 흑역사 1: 아테네와 페르시아 간에 오해가 불러온 참극 흑역사 2~3: 조국에 등을 돌린 알키비아데스와 니키아스의 우유부단함 흑역사 4: 왜 다리우스 황제는 25만의 군사를 두고 도망쳤을까? 흑역사 5: 후계자를 남기지 않은 알렉산드로스의 선택 흑역사 6: 원로원은 왜 독재관 카이사르를 한 달 만에 암살했을까? 흑역사 7: 로마제국 최대의 패배를 이끌어 낸 게르만 인 아르미니우스 흑역사 8: 작은 전투에 뛰어들어 죽음을 자초한 황제 율리아누스 흑역사 9: 고트 족을 적으로 만든 로마의 탐관오리들 흑역사 10: 앵글로색슨 왕조를 무너뜨린 해럴드 왕의 조급증 흑역사 11: 비잔틴제국의 운명을 결정한 하룻밤의 전투 흑역사 12: 리처드 왕이 적지에 요란을 떨면서 잠입한 대가 흑역사 13: 만약 여몽 연합군이 일본을 정복했다면? 흑역사 14; 콜럼버스가 1마일을 헷갈린 결과 흑역사 15: 스페인과의 전쟁 호기를 날려 버린 아즈텍의 황제 흑역사 16: 200억 명의 신앙을 바꾼 헨리 8세의 이혼 흑역사 17: 일본 바깥으로 눈을 돌린 히데요시의 패착 흑역사 18: 발트 해 정복에 실패한 광기왕 칼 12세 흑역사 19: 식민지 국민들의 감정에 불을 질러 버린 조지 3세 흑역사 20: 외교 사절단을 군대로 착각하고 궤멸한 조지 워싱턴 흑역사 21~22: 영국 해군의 무패 신화를 망쳐 버린 제독들 흑역사 23: 탈출의 순간에도 화려한 마차를 고집했던 마리 앙투아네트 흑역사 24: 의사들이 ‘과잉’ 치료로 허망하게 목숨을 잃은 조지 워싱턴 흑역사 25: 러시아의 추운 바람에 스러진 유럽 통일의 야망 흑역사 26: 콰트레브라에서 전투에서 미셀 녜 장군이 저지른 두 가지 실수 흑역사 27: 나폴레옹을 퇴위시켜 버린 미셀 녜의 착각 흑역사 28: 남부 연합의 연방 탈퇴가 10년만 빨랐더라면… 흑역사 29: 쇠기름 때문에 인도를 잃다 흑역사 30: 세계 경제를 움직이지 못한 남부 연합의 목화 제한 정책 흑역사 31: 북군의 매클렐런, 위기에 처한 남군의 보비 리를 살려 보내다 흑역사 32: 느림보 미드 장군, 남부의 북버지니아군을 놓치다 흑역사 33: 끝내 흑인 병사를 받아들이지 못한 남부 연합 흑역사 34: 남부를 더욱 깊은 구렁텅이로 몰아넣은 존 부스의 링컨 암살 흑역사 35: 러시아, 황금의 땅 알래스카를 헐값에 팔아넘기다 흑역사 36: 유진 시펠린이 들여온 영국산 찌르레기가 북미 생태계를 망치다 흑역사 37: 베네딕투스의 실수가 안전유리를 만들어 내다 흑역사 37: 미국 대선의 훼방꾼들, 제3당 후보들의 역사 흑역사 39~40: 만약 타이타닉 호에 쌍안경 열쇠가 있었더라면 흑역사 41: 오지 않는 유령 군대를 기다린 독일군 흑역사 42: 61만 명의 사상자를 낸 솜 전투의 슬픈 영광 흑역사 43: 아일랜드인들을 순교자로 만든 존 맥스웰 장군의 대응 흑역사 44: 스탈린에게 철저하게 속아 넘어간 레닌 흑역사 45: 아무것도 얻지 못한 미국의 러시아 침공 흑역사 46: 마피아의 전성시대를 만든 금주법 흑역사 47: 레닌이 살아 있었다면 스탈린을 막을 수 있었을까? 흑역사 48: 젊은 히틀러가 그림을 팔지 못한 대가 흑역사 49: 스탈린, 군국주의 독일의 부활을 돕다 흑역사 50: 대통령을 위협하는 권력자 FBI 국장 존 에드거 후버